개관 시간 오전9시30분~오후5시(입장 접수는 오후4시30분)

관 안내・맵

섬유 기계관

섬유 기계관

Textile Machinery Pavilion
Textile Machinery Pavilion

한 걸음 발을 들여놓으면, 다이쇼・쇼와 초기의 방직 공장으로 무의식 중에 타임슬립. 약 3,468평방미터의 넓이를 지닌 공간은, 다이쇼 시대에 세워진 방직 공장으로, 기둥과 대들보와 붉은 벽돌로 이루어진 벽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. 전시장에선 실을 뽑고・짜는 초기의 도구부터 기계, 뿐만 아니라 현대 메커트로닉스 장치의 섬유기계까지 약 100대를 한 자리에 전시. 설명과 실연을 통해 기술이 진보하는 모습이 손에 잡힐 듯 체감할 수 있습니다. 직원의 실연에서 실을 자아내거나 천을 짜는 모습을 눈앞에서 볼 수 있으며, 그야말로 진정한 「만들기(モノづくり)」를 체감할 수 있습니다.

▲TOP